MEMBER LOGIN

MEMBER LOGIN

법원/경찰/소방

디지털 성범죄 근절에 방안 찾아⦁교도소와 함께   20-09-30
자치법률신…   1,055
   http://자치법률신문.com/bbs/board.php?bo_table=news&wr_id=9659 [294]
   https://blog.naver.com/oss8282/222103721140 [224]
 

- 법무부, 비접촉 성범죄 심리치료 프로그램 개발을 위한 전문가 자문회의 개최 -

법무부(장관 추미애)929.() 교정본부 대회의실에서 디지털 성범죄 근절 대책

일환으로 디지털 성범죄 등 비접촉 성범죄의 특성을 반영한 심리치료 프로그램을 개발

하기 위해 전문가 자문회의를 개최했다.


최근‘N번방 사건과 같이 디지털 성범죄를 포함한 비접촉 성범죄가 야기하는 개인적·

사회적 폐해의 심각성으로 사회 각 계에서는 이에 대한 국가의 선제적 대응이 필요

하다는 요구가 대두되고 있어 법무부는 과학기술 발전에 따라 진화하고 있는 비접

촉 성범죄의 범죄유발요인 등 범죄 유형 특성을 반영한 심리치료 프로그램을 개발하

고자 외부 전문가 자문회의를 개최하였다.


회의에는 관련 분야인 건양대학교 송원영 교수, 경기대학교 이수정 교수, 단국대학

교 임명호 교수, 한국형사정책연구원 윤정숙 연구위원, 법무부 노일석 서울서부보

호관찰소장, ()탁틴내일 이현숙 성폭력상담소장인 정신과 전문의 등 외부 전문가

6명이 참석하여 비접촉 성범죄자에 대한 심리치료적 개입 필요성 및 방안 등을

논의되었다.


이 자리에서 참석자들은 교정기관에서 운영하는 성폭력사범 대상 심리치료 프로그램

이 주로 접촉 성범죄 위주의 내용을 다루고 있어 신종 비접촉 성범죄 유형에 적합한

프로그램 개발이 필요하다는 데에 뜻을 같이 하면서  오늘 논의된 내용을 바탕으로

디지털 성범죄 등 신종 비접촉 성범죄 특성을 반영한 심리치료 프로그램을 개발하

, 다양한 유형의 성범죄자에 대해 성인지 감수성 등을 반영한 실효성 있는 심리치료

적 개입을 시도할 계획이라고 밝혔다. 백기호 기자

 

추미애 장관, 법무⦁검찰 변화 촉구 헤아려 
서울준법지원센터, 어려운 보호관찰대상자⦁“행복나눔”실천 
 
 
이용약관  |  개인정보취급방침  |  이메일주소 수집거부  |  포인트정책  |  사이트맵  |  온라인문의  |  청소년보호정책(책임자 백기호)

대표전화 : 1577-0780,(02)2069-0113 FAX : 02) 2634-4985 인터넷신문등록번호 : 서울아04683 등록일: 2017년08월28일
사업자등록번호 : 767-18-00879 자치법률신문 발행인 : 백기호 편집인 : 백기호 주소 :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양산로 188
Copyrightⓒ 2012 by 자치법률신문 all right reserved <e-mail : oss100@hanmail.net, oss8282@naver.com>